브런치 작가되기 메일코스
2단계에서 이어지는 내용입니다.

쓰고 싶은 글을 쓰면 되지, 왜 굳이 기획이 들어가야 할까?

브런치에겐 작가와 독자,
양측 모두가 고객입니다.

좋은
 글을 발행하는 작가가 많아질수록
독자들도 많이 모이게 되고,
독자가 많아질수록  많은 작가들이
몰리기 때문이죠.

특히나
 독자들이 오래 플랫폼에
체류하기 위해서는 단편의 글보다
연재된 글이  몰입감이
좋을 수 밖에 없습니다.

웹툰에 빠져보셨거나,
드라마 몰아보기를 한 번이라도 해보셨던
분들이라면 깊이 공감하실거라 생각합니다.

그만큼 여러분의 글도 조금  몰입감을
높이기 위해 글을 기획해서 쓰는 연습이
필요합니다.

특이한 주제가 먹힌다는데,
세계여행 정도는 다녀와야
글을 쓸 수 있는 거 아닐까?

물론 아무나   없는 도전들이 누군가의
갈망을 채워주기에 적합한 소재이긴 합니다.

하지만
 대단한 무언가는 아니지만
일상의 소소한 재들로
잔잔하게 감동을 주는
글도 많습니다

브런치 작가가 되면
추후 자신이 모아둔 글들로
브런치  만들  있는데요.
이들이 어떤 글감으로 책을 만드는 지
한 번 살펴볼까요?

여러 종류의 브런치  중에
<나의 소복한 순간들>
자신의 소소한 추억들을 담았습니다.
내용을 자세히 살펴볼까요?

 글은 엄청난 세계일주를  이야기도 아니고,
멋진 커리어를 뽐내는 그런 글도 아닙니다.

단지 어릴 적 추억의 이야기들을
담담하게 풀어내는, 어떻게 보면 흔한 글이죠.

 글의 독자는 ‘어릴 적 추억을
되새기고 싶은 사람’ 입니다.

이처럼 대단해 보이는
소재가
 아니어도 괜찮습니다.

여러분이
 생각할 것은  하나,
나누고 싶은 ‘특정 주제(키워드)’ 생각해보세요

주제 잡는 tip.

만약 요리에 대한 글을 써보고 싶다면
요리에서  범위를 좁혀
자취생의 요리라던지,
냉장고에 남는 음식으로 해먹는 요리
주제를 잡는 것이  좋습니다

이렇게 범위가 좁혀진다면
여러분의 글을 소비해줄
특정 팬층이 만들어질  있습니다.

이번 코스와 함께 보시면
좋을 영상입니다.

조금 더 예시가 필요하신 분들을 위해서
짧은 글인데도 판매할 수 있는 글의 유
형을 안내드릴게요.

2단계 미션

여러분이 나누고 싶은
(범위를 좁힌)특정 주제는 무엇인가요?
함께 공유해주세요.

아래 버튼을 통해
순간랩 카페 내에 있는
브런치 작가되기 코스 게시판에
미션을 남겨주세요.

책쓰기, 출판, 글쓰기에 관심 있는 분들과의
정보 교류 및
출간 관련 강의 알림을
제가 운영하는 카카오톡
오픈채팅방에서 진행하고 있어요.

오픈채팅방 들러보기(클릭)

주소검색

우편번호 주소